[임성빈의 문화칼럼] 건강한 교회를 위한 신학적 반성



반응형

한국교회가 위기라는 경고가 이제 현실이 되었다. 오늘 신학교와 교단의 위기는 바로 교회의 위기가 반영되는 것이다. 위기를 온 몸으로 인식하는 한국교회의 성도들이 하나님께 부르짖고 있으며 또 많은 하나님의 일꾼들이 위기 극복을 위해 몸부림치고 있다. 과연 이 위기를 어떻게 극복할 것인가? 무엇보다도 먼저 우리에게 요청되는 것은 하나님의 주권을 철저히 인정하고 그분께 맡기는 순전한 믿음의 회복이다. 이것은 개인적 차원에서는 신앙인다운 신앙인이 되는 것이며, 공동체적 차원에서는 교회다운 교회가 되는 것이다.


교회론에 대한 반성

1970년대 이후로 교회성장론은 많은 교회 지도자들에게 충격과 신선한 도전이었다. 가속화하는 세속화의 물결 속에서 전통적인 교회와 종교의 역할은 축소된다는, 이른바 '세속화'(secularization) 이론이 대세인 당시의 상황이었다. 설상가상으로 신학계에서는 근본주의와 자유주의 사이의 논쟁이 너무 치열하여 교계를 양분화 시키고 있었고, 교회 현장에서는 목회적용의 여지가 없어 보이는 신학계의 논쟁에 실망한 목회자들에게 교회성장론은 신선한 도전으로 다가 왔다. 이제 교회는 선교적 열정과 헌신을 통해, 그리고 신학뿐만 아니라 문화인류학과 경영학 등의 방법론을 총동원하여 교회부흥을 힘쓰게 되었다. 

그러나 이러한 유형의 교회론은 극소수의 승리자와 대다수의 패배자를 양산하는 결과를 초래하였다. 교회성장론을 비판하는 이들은 대형화된 교회 안에서 인격적 관계의 상실, 물량주의, 소비주의적 문화에 대한 굴복 등의 현상이 자주 발견된다고 주장한다. 결국 성장주의적 교회론이 깊이가 없고 신비성도 상실한 소비적 기독교를 만들어 버렸다는 것이 비판의 요지이다.


하나님의 나라와 건강한 교회

우리는 오늘의 교회가 과연 하나님의 나라와 예수 그리스도의 복음전파라는 기본 사명에 충실한지를 물으며 지속적 개혁을 시도하여야 한다. 이제부터 우리는 매력적인 교회보다는 선교적 교회가 되도록 힘써야 한다. 매력적 교회란 교회를 중심으로 사람들과 자원들이 모이는 구심적 혹은 내부 지향적 성향을 가지는 교회를 말한다. 이렇듯 선호도에 의존하고 교회내부 사역에 치중하는 목회의 한계는 결국 새로운 신앙인들이 장성한 신앙인으로 성장하고 성숙할 수 있는 기회를 충분히 주지 못한다는 점이다. 내부지향적 교회는 다음과 같은 면에서 건강성을 잃어버리게 된다. (1)새로운 신앙인들은 복음을 전달할 접촉 기회에서 제외된다. 예전에 신앙을 영접하기 전에 사귀었던 이들과 급속하게 멀어짐으로써 오히려 복음 전파의 기회를 잃게 된다는 것이다. (2) 교회 역시 일터와의 접촉점과 상관성을 잃어버리게 된다. (3) 결국 사회공동체는 하나님 나라의 영향력에서 벗어나게 된다. 

반면에 선교적 교회란 교회 밖으로 사람들과 자원들이 투입되는 원심적 성향을 가지는 교회를 말한다. 신앙인다운 신앙인으로의 양육, 즉 신자들을 구비함에 더욱 힘씀을 말한다. 이것은 고비용 구조에서 탈피하는 것을 뜻하기도 하다. 건강한 교회 사역자들의 우선적 임무는 다양한 교회 사역과 행사보다는 교인들을 하나님 나라 사역을 위하여 구비케 함에 있다.(마28:20) 이러한 목표의 전환은 또한 개교회주의를 넘어 보편적 교회론을 지향하게 하며, 하나님 나라에 대한 넓은 비전을 확보하게 하고, 복음주의(evangelical)과 에큐메니칼(ecumenical)의 이분법을 넘어 통합적 비전을 모색하는 건강한 교회됨으로의 교회론적 전환으로 이어지게 된다. 오늘날의 모든 교회, 특별히 규모가 큰 교회들은 과연 교회를 단지 매력적으로 보이는 데에만 힘을 쏟고 있는지, 아니면 사람들을 신자다운 신자 되게 함에 힘을 쏟고 있는지를 심각하게 물어야 한다. 이제 우리 교회는 하나님 나라가 이 땅에 구체적으로 임하도록 청지기로서의 직분을 다하도록 힘써야 한다. 이 땅의 교회들이 하나님을 기쁘시게 하고 이 시대의 신앙인들에게 희망을 주는 '건강한 교회'로 거듭나는 역사를 소망한다. 출처=기독공보

문화선교연구원 CVO 임성빈(장신대 총장)

반응형
카카오스토리 구독하기

게 시 글 공 유 하 기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문화선교연구원

문화선교연구원은 교회의 문화선교를 돕고, 한국 사회문화 동향에 대해 신학적인 평가와 방향을 제시, 기독교 문화 담론을 이루어 이 땅을 향한 하나님 나라의 사역에 신실하게 참여하고자 합니다. 서울국제사랑영화제와 영화관 필름포럼과 함께 합니다. 모든 콘텐츠의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이미지 맵

    웹진/임성빈의 문화칼럼 다른 글

    댓글 0

    *

    *

    이전 글

    다음 글